라벨이 한시漢詩인 게시물 표시

洛陽客舍逢祖詠留宴낙양객사봉조영유연 / 낙양객사에서 조영을 만나 잔치하다 / 蔡希寂채희적

綿綿 鐘漏洛陽城 [ 면면종루낙양성 ]   끊임없이 흘러가는 낙양성의 시간들을 客舍貧居絶送迎 [ 객사빈거절송영 ]   객지살이 가난하여 맞고보냄 끊었는데 逢君貰酒因成醉 [ 봉군세주인성취 ]   그대를 만난 덕에 외상술에 취했으니 醉後焉知世上情 [ 취후언지세상정 ]   취한 후에 세상 정리 어떻게 알겠는가   < 洛陽客舍逢祖詠留宴 낙양객사봉조영류연 / 낙양 객사에서 조영을 만나 머물게 하고 잔치를 열다 / 蔡希寂 채희적 >   ❍ 채희적 [ 蔡希寂 ] 당 ( 唐 ) 나라 때의 시인 ( 詩人 ) 이다 . 윤주 ( 潤州 ) 단양인 ( 丹陽人 : 현 江蘇省 강소성 곡아 曲阿 ) 으로 자 ( 字 ) 계심 ( 季深 ) 이다 . 채희주 ( 蔡希周 ) 의 일곱 째 동생이다 . 개원중 ( 開元中 ) 에 진사 ( 進士 ) 에 급제 ( 及第 ) 하였다 . 관직은 구씨주부 ( 緱氏主簿 ), 위남위 ( 渭南尉 ), 낙양위 ( 洛陽尉 ), 금부낭중 ( 金部郎中 ) 을 지냈다 . 서법 ( 書法 ) 으로 초서 ( 草書 ) 를 예서 ( 隷書 ) 에 능하였다 . 생몰연대 ( 生沒年代 ) 는 알려지지 않았으며 5~6 수 ( 首 ) 정도 시 ( 詩 ) 가 전한다고 한다 . ❍ 낙양 [ 洛陽 ] 낙양은 지금의 하남성 ( 河南省 ) 북쪽에 있는 9 개 나라의 수도이자 불교중심지로 중국 역사에서 매우 중요한 위치를 차지하는 도시이다 . 역대로 수도 ( 首都 ) 였기 때문에 전하여 수도 ( 首都 ) 를 뜻하기도 한다 . 당 ( 唐 ) 의 동도 ( 東都 ) 였다 . ❍ 조영 [ 祖詠 ] 성당 ( 盛唐 ) 의 시인 . 생몰연대와 자와 호 등이 알려져 있지 않다 . 어려서부터 문명 ( 文名 ) 이 있었다 . 하남성 ( 河南省 ) 낙양 ( 洛陽 ) 사람으로 당 ( 唐 ) 현종 ( 玄宗 ) 개원 ( 開元 ) 12 년 (724) 진사시 ( 進士試 ) 에 급제했지만 오랫동안 벼슬살이를 하지 못하다가 장열 ( 張說 ) 의 천거로 짧게 가부원외랑 ( 駕部員外郞 : 병부 兵部 에 속하며 , 말에

月下獨酌四首其四월하독작4수4 / 술을 마시면 시름 아니 오니 / 李白이백

窮愁千萬端 [ 궁수천만단 ]   곤궁의 시름은 천만 가지요 美酒三百杯 [ 미주삼백배 ]   맛이 좋은 술은 삼백 잔이라 愁多酒雖少 [ 수다주수소 ]   시름은 많고 술은 비록 적으나 酒傾愁不來 [ 주경수불래 ]   술 잔 기울이면 시름 아니 와 所以知酒聖 [ 소이지주성 ]   하여 술을 성인으로 알았으니 酒酣心自開 [ 주감심자개 ]   얼큰 취하면 마음 절로 열려라 辭粟臥首陽 [ 사속와수양 ]   곡기 끊고 수양산 숨은 이제나 屢空飢顔回 [ 누공기안회 ]   누누이 뒤주 비어 굶은 안회나 當代不樂飮 [ 당대불락음 ]   당대에 술 마시기 즐기지 않고 虛名安用哉 [ 허명안용재 ]   헛된 이름 남겨서 어디에 썼나 蟹螯卽金液 [ 해오즉금액 ]   게의 집게발 곧 신선의 약이요 糟丘是蓬萊 [ 조구시봉래 ]   술지게미 언덕 바로 봉래산이라 且須飮美酒 [ 저수음미주 ]   모름지기 맛 좋은 술이나 마시며 乘月醉高臺 [ 승월취고대 ]   달을 타고 취해 높은 대에 오르리   < 月下獨酌四首 [ 其四 ] 월하독작 4 수 4 / 달 아래 홀로 술을 마시다 / 李白 이백 >   ❍ 이백 [ 李白 ] 당 ( 唐 ) 나라 현종 ( 玄宗 ) 때의 시인 . 자 ( 字 ) 는 태백 ( 太白 ) 이고 . 호 ( 號 ) 는 취선옹 ( 醉仙翁 )· 해상조오객 ( 海上釣鰲客 )· 청련거사 ( 靑蓮居士 ) 이다 . 태어날 때 어머니가 꿈에 태백성 ( 太白星 ) 을 보았다고 한다 . 아버지는 서역 ( 西域 ) 의 호상이었다고 전한다 . 출생지는 오늘날의 사천성 ( 四川省 ) 인 촉 ( 蜀 ) 의 창명현 ( 彰明縣 ) 또는 더 서쪽의 서역으로서 , 어린 시절을 촉나라에서 보냈다 . 천보 ( 天寶 ) 원년 ( 元年 : 742 년 ) 가을에 처음 장안 ( 長安 ) 에 나와 하지장 ( 賀知章 ) 을 만나 적선인 ( 謫仙人 ) 으로 찬양되면서 , 그 명성이 온 세상에 퍼졌다 . 그 뒤 현종 ( 玄宗 ) 을 알현하여 시문의 재능을 인정받아 한림공봉 ( 翰林供奉 ) 으로 임명되고

月下獨酌四首其三월하독작4수3 / 한 동이 술에 생사가 같아지고 / 李白이백

三月咸陽城 [ 삼월함양성 ]   삼월이야 함양성아 千花晝如錦 [ 천화주여금 ]   온갖 꽃에 비단 같은 대낮인데 誰能春獨愁 [ 수능춘독수 ]   누가 홀로 이 봄날 시름하겠나 對此徑須飮 [ 대차경수음 ]   이럴 땐 곧바로 술을 마셔야지 窮通與修短 [ 궁통여수단 ]   운명의 궁통과 수명의 장단이야 造化夙所稟 [ 조화숙소품 ]   조화옹이 일찌감치 정해놓은 것 一樽齊死生 [ 일준제사생 ]   한 단지 술이면 생사가 같아지고 萬事固難審 [ 만사고난심 ]   세상만사야 본디 알기 어려워라 醉後失天地 [ 취후실천지 ]   취하여 세상천지 잃어버리고 兀然就孤枕 [ 올연취고침 ]   올연히 홀로 깊은 잠에 들면 不知有吾身 [ 부지유오신 ]   내 몸이 있음도 알지 못하니 此樂最爲甚 [ 차락최위심 ]   이런 즐거움이 최고 즐거움이라   < 月下獨酌四首 [ 其三 ] 월하독작 4 수 3 / 달 아래 홀로 술을 마시다 / 李白 이백 >   ❍ 이백 [ 李白 ] 당 ( 唐 ) 나라 현종 ( 玄宗 ) 때의 시인 . 자 ( 字 ) 는 태백 ( 太白 ) 이고 . 호 ( 號 ) 는 취선옹 ( 醉仙翁 )· 해상조오객 ( 海上釣鰲客 )· 청련거사 ( 靑蓮居士 ) 이다 . 태어날 때 어머니가 꿈에 태백성 ( 太白星 ) 을 보았다고 한다 . 아버지는 서역 ( 西域 ) 의 호상이었다고 전한다 . 출생지는 오늘날의 사천성 ( 四川省 ) 인 촉 ( 蜀 ) 의 창명현 ( 彰明縣 ) 또는 더 서쪽의 서역으로서 , 어린 시절을 촉나라에서 보냈다 . 천보 ( 天寶 ) 원년 ( 元年 : 742 년 ) 가을에 처음 장안 ( 長安 ) 에 나와 하지장 ( 賀知章 ) 을 만나 적선인 ( 謫仙人 ) 으로 찬양되면서 , 그 명성이 온 세상에 퍼졌다 . 그 뒤 현종 ( 玄宗 ) 을 알현하여 시문의 재능을 인정받아 한림공봉 ( 翰林供奉 ) 으로 임명되고 궁정 시인이 되기도 했으나 , 현종의 실정 이후 정치에 뜻을 잃고 방랑시인이 되었다 . 성품이 호방하여 세속에 매이지 않아 천하를 유람하며 시

月下獨酌四首其二월하독작4수2 / 석 잔 술이면 자연과 하나 되니 / 李白이백

天若不愛酒 [ 천약불애주 ]   하늘이 술을 사랑하지 않았다면 酒星不在天 [ 주성부재천 ]   하늘에 주성이 있지 않았을 테고 地若不愛酒 [ 지야불애주 ]   땅이 만약 술을 사랑치 않았다면 地應無酒泉 [ 지응무주천 ]   땅에는 주천이 없어야 마땅하리 天地旣愛酒 [ 천지기애주 ]   하늘과 땅도 본디 술을 사랑하니 愛酒不愧天 [ 애주불괴천 ]   애주는 하늘에 부끄러울 게 없네 已聞淸比聖 [ 이문청비성 ]   청주는 성인이라 이미 들어왔고 復道濁如賢 [ 부도탁여현 ]   탁주는 현인과 같다고들 말하니 賢聖旣已飮 [ 현성기이음 ]   현인과 성인을 이미 다 마셨거늘 何必求神仙 [ 하필구신선 ]   어찌 굳이 신선이 되기를 바라랴 三杯通大道 [ 삼배통대도 ]   석 잔 술이면 무위의 도에 통하고 一斗合自然 [ 일두합자연 ]   한 말 술이면 자연과 하나가 되니 但得酒中趣 [ 단득주중취 ]   다만 취중흥취 얻었으면 그만이지 勿爲醒者傳 [ 물위성자전 ]   맨정신인 자들에게 전하려 마시라   < 月下獨酌 四首 [ 其二 ] 월하독작 4 수 2 / 달 아래 홀로 술을 마시다 / 李白 이백 >   ❍ 이백 [ 李白 ] 당 ( 唐 ) 나라 현종 ( 玄宗 ) 때의 시인 . 자 ( 字 ) 는 태백 ( 太白 ) 이고 . 호 ( 號 ) 는 취선옹 ( 醉仙翁 )· 해상조오객 ( 海上釣鰲客 )· 청련거사 ( 靑蓮居士 ) 이다 . 태어날 때 어머니가 꿈에 태백성 ( 太白星 ) 을 보았다고 한다 . 아버지는 서역 ( 西域 ) 의 호상이었다고 전한다 . 출생지는 오늘날의 사천성 ( 四川省 ) 인 촉 ( 蜀 ) 의 창명현 ( 彰明縣 ) 또는 더 서쪽의 서역으로서 , 어린 시절을 촉나라에서 보냈다 . 천보 ( 天寶 ) 원년 ( 元年 : 742 년 ) 가을에 처음 장안 ( 長安 ) 에 나와 하지장 ( 賀知章 ) 을 만나 적선인 ( 謫仙人 ) 으로 찬양되면서 , 그 명성이 온 세상에 퍼졌다 . 그 뒤 현종 ( 玄宗 ) 을 알현하여 시문의 재능을 인정받아 한림공봉 ( 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