학문은 공업의 성취에 있다 /格言聯璧격언연벽/


일의 성취를 제쳐두고는

달리 학문이 없고

타고난 성정을 찾는 데에는

문장 밖에 달리 없다.

 

舍事功更無學問,  求性道不外文章.
사사공경무학문,  구성도불외문장.

<格言聯璧격언련벽 : 學問類학문류9>

 

[]  , 가옥(家屋). 여관. 버리다. 포기하다. ()하다. 내버려두다. 개의(介意)하지 않다.

사공[事功]  공적. 공로. 공훈과 업적. 일의 성취. 현실의 구체적 사무에서 실효를 거둠.

갱무[更無]  다시 어찌 할 수 없음. 그 이상 더 없다. 달리 없다.

학문[學問]  지식을 체계적으로 배워서 익히는 일. 또는, 사물을 탐구하여 이론적으로 체계화된 지식을 세우는 일. 일정한 분야에서 어떤 이론을 토대로 하여 체계화한 지식의 영역.

성도[性道]  인성과 천도. 성정(性情). 성격. 성품.

성정[性情]  성질과 심정. 또는 타고난 본성.

문장[文章]  생각·느낌·사상 등을 글로 표현한 것. 구절(句節)을 모아서 한 문제(問題)를 논술한 글의 한 편. 문장가(文章家). 한 나라의 문명을 형성한 예악과 제도. 또는, 그것을 써 놓는 글.

불외[不外]  ~범위를 벗어나지 못하다. ~밖에는 없다. 단지 ~할 뿐이다. ~에 틀림없다. ~할 것이다

댓글