밤길

가자

가자

아무 데라도

길은 이 앞에

나름대로 서 있고

 

가자, 가자

어디까지라도

귀신도 아닌데

개마저 짖지 않고

달빛만 하얗게

밤꽃으로 날린다.

 

가자

가자

저 반딧불

가는 곳 어디라도

 

- 안상길 -

댓글