가을비 내리는 창가에서

내가

창 밖의 가을을 보듯

다른 내가

눈 밖의 나를 본다

가을 비바람에

낙엽이 지듯

세상 비바람에

꿈이 우수수

내가 사는 계절은

어느 때인가

아직도 마음 속엔

봄 풀 푸른데

 

- 안상길 -

댓글