상사화相思花

그늘진 고향집 화단에

연분홍 상사화가 피었더이다.

무성하던 그 잎들 사라진 자리

앙상한 대궁 위에 피었더이다.

복작이던 팔남매 떠난 산골에

엄니 혼자 상사화를 피웠더이다.

 

-안상길-

 



댓글