수선화

수선화 분 하나로

봄을 사왔다

탁자 위 다소곳한 푸른 소녀가

옥대에 금잔 가득

봄을 권한다

 

- 안상길 -




댓글