가는 봄

목련은 피고 지고

봄은 가는데

나는 또

한 계절만 보내었구나

계절은 돌아가면

다시 오지만

한 번 간 청춘은 다시 못 옴이

짓밟힌 꽃잎처럼

우울하구나.

 

- 안상길 -

댓글