산동네에서

뭔 가을날이 여름 같더니

나뭇잎 푸른데 달은 하얗다.

 

십자가 단풍은 물결지는데

세상은 언제나 구원을 받나...

 

집으로 가는 길이

멀기만 하다.

 

- 안상길 -

댓글