가을 강을 지나다

반짝이는 가을강

누른 강둑에

단풍보다 더 붉은

남자와 여자

외따로 엉클어진

앉은뱅이 들국화

바람에 날리는

어지런 기억

 

- 안상길 -

댓글