취하다

봄입니다.

참 좋은

 

찬란한 꽃들 다 지고

앉아있습니다.

 

!

포로소롬

 

앞에

추억 하나 오다마니 또 앉아있습니다.

 

새 지저귐.

 

시끄러워!

 

산다는 것은

 

- 안상길 -

댓글