비 개인 산골

백로가 나는

비 개인 산골

푸른 논은 개울 따라 들로 나가고

물안개는 산 이마를 닦고 오른다

무엇을 더할까

이 그림에

내 마음이나

비우면 되지

 

- 안상길 -

댓글