간세인물間世人物, 간세자間世者, 간소과욕簡素寡欲, 간소호諫韶濩, 간솔簡率, 간송澗松

간세인물[間世人物] 이 세상에 드물게 태어나는 아주 뛰어난 인물을 뜻한다. 불세출의 인재와 같은 말이다. 예전에 중국에서는 500년 만에 한 사람씩 이런 인물[聖人]이 나온다고 여겼다.

간세자[間世者] 천지간에 뻗쳐 있는 깨끗한 기운을 타고난 불세출(不世出)의 영웅을 말한다. 예로부터 영웅 위인들은 위로 성상(星象)의 정기(精氣)에 응하여 천지간의 특수한 기()를 받아서 태어나되, 세대를 격하여[間世] 어쩌다가 나온다는 데서 온 말이다. 맹자(孟子) 공손축상(公孫丑上) “오백 년 만에 반드시 왕자(王者)가 태어나는데 그 사이에 반드시 세상에 이름난 인물이 있다.[五百年必有王者興 其間有名世者]”고 하였다.

간세지배[奸細之輩] 간사(奸邪)한 짓을 하는 못된 사람의 무리. 간세배(奸細輩).

간세지재[間世之材] 썩 뛰어난 인물. 여러 세대를 통하여 드물게 나는 뛰어난 인재(人材).

간소[旰宵] 소간(宵旰). 간식소의(旰食宵衣), 한식소의(旰食宵衣)의 준말. 제왕이 해진 뒤 늦게 저녁을 먹고, 날이 새기 전에 일찍 일어나 옷을 입는다는 뜻에서 일반적으로 군주가 정사에 부지런함을 이른다. 소의간식(宵衣旰食).

간소[諫疏] 조정에 간쟁(諫諍)하는 글을 올리는 것을 가리킨다.

간소과욕[簡素寡欲] 간소하고 욕심이 적음을 이른다. 통감절요(通鑑節要) 진기(晉紀)왕도(王導)는 간략하고 소박하고 욕심이 적으며 일을 따라 공을 이루기를 잘하여 비록 平日에 볼 수 있는 큰 유익함은 없었으나 해로 계산하면 유여하였다.[導簡素寡欲, 善因事就功, 雖無日用之益, 而歲計有餘.]”라고 한 데서 보인다.

간소호[諫韶濩] ()나라 경왕(景王)의 악관(樂官) 영주구(伶州鳩)가 경왕에게 정악(正樂)을 즐기라고 간했던 일이다. ()는 순()의 악()이고, ()는 탕()의 악인데, 당시 경왕이 무역(無射)이라는 종을 주조하려 하자 영주구가 주조하지 말도록 간하면서, 왕이 내년에 심질(心疾)로 죽을 것이라고 예언하였다. <左傳 昭公 二十一年>

간솔[簡率] 사물에 얽매이지 않고 간편하고 손쉬움이다. 사기(史記) 색은(索隱)황로는 번화한 것을 싫어하는데, 간솔(簡率) 무위(無爲)하면 군신(君臣)이 저절로 바르게 된다. 한비는 부박한 것을 배격하고 법제(法制)는 사()가 없는 것이니 명실이 상부한다. 그러므로 황로로 귀결된다.[黃老之法不尚繁華, 清簡無為, 君臣自正. 韓非之論詆駮浮淫, 法制無私, 而名實相稱. 故曰:歸於黃老.]”고 하였다.

간송[澗松] 간저송(澗底松). 재덕(才德)이 높은데 관위는 낮은 것을 비유한다. 당나라 시인 백거이(白居易)의 비재행(悲哉行)산 위에 자란 풀과 산골짝 아래의 소나무. 지세에 따라 높낮음이 나뉘네. 이는 옛날부터 어쩔 수 없었던 바, 그대 홀로 슬퍼할 일 아니라네.[山苗與澗松 地勢隨高卑 古來無奈何 非君獨傷悲]”라고 한 데서 나온 말이다.

댓글